초록우산

무더위에 지친 어르신들에게 삼계탕대접 봉사 이어져

작성일 : 2017-03-21 00:01 작성자 : 하지수 숙명고3 (ew6761@hanmail.net)

구리시에서 초복을 앞두고 '더위'로 지친 어르신들의 몸과 마음을 달래주는 부녀회의 선행이 이어지고 있다.

 

구리시에 따르면 30도를 웃도는 뜨거운 날씨에도 교문2동 주민자치센터 강당에서는 삼계탕을 대접하는 교문2동 부녀회(회장 김광순) 회원들의 손길이 분주했다.

 

이날 교문2동 부녀회에서는 홀로 사는 노인 150여명을 초청하여 정성스럽게 차린 삼계탕과 떡과 수박 등을 대접하고 국악공연으로 위로했다. 거동이 불편한 3명의 노인에게는 삼계탕을 집까지 배달해 주는 배려도 잊지 않았다.

 

교문2동 김광순 부녀회장(55세)은 "점점 더워지는 날씨 속에서 어르신들이 삼계탕으로 기력을 찾고 잠시라도 더위를 잊고 즐거운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음식과 공연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번 구리시 새마을부녀회의 '어르신 삼계탕 행사'는 지난 달 27일 교문1동(회장 임옥님)과 수택2동 부녀회(회장 박귀애)를 시작으로 7월 10일에는 인창동(회장 남정자), 15일은 동구동(회장 유순남), 19일은 수택1동(회장 이유자)까지 총 7개동 부녀회에서 릴레이로 이어져 1천5백 명의 홀로 사는 노인들에게 삼계탕을 대접할 계획이다.

 

구리시의 각 동 새마을 부녀회에서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 나눔 운동 실천으로 매년 초복을 맞이하여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해 삼계탕 대접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동물의소리] 기사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회사소개    사업안내    광고 및 제휴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동물의소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88 / 발행인 : 임향숙 / 편집인 : 김지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이석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18-8번지 포커스빌딩 2층 / TEL : 070-4799-1004 / 등록: 2017년 4월 21일
관리자 Email : kpen@naver.com copyright(c) 2017 동물보호법개정추진위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