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

“추위에도 잘 자라는 ‘보리’ 직접 골라 심어요”

작성일 : 2017-03-21 00:03 작성자 : 하지수 숙명고3 (ew6761@hanmail.net)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6월 5일 1시 30분 경북 상주시 화서면 국립식량과학원 상주출장소에서 정부 3.0 과제로서 중부 내륙 산간지에서도 잘 자라는 보리류 품종을 찾는 평가회를 열었다.

이번 평가회의 평가 대상은 사료용 청보리, 호밀, 트리티케일, 식가공용 보리와 밀 등 5종의 보리류 51 품종이다.

 

중부내륙 산간지 이모작에 적합한 맥류품종을 한자리에서 직접 보고 평가할 수 있다는 점에서 행사의 의미가 크다.

농촌진흥청 맥류사료작물과 박광근 과장은 “중부 내륙에서도 여러 가지 보리류 재배가 가능해 겨울철 묵힌 땅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농촌진흥청 상주출장소 강위금 소장은 “이모작에 알맞은 벼와 보리류 품종을 연계하면 중산간지에서도 식량과 조사료 생산이 가능해 이번 평가회가 품종선택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동물의소리] 기사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회사소개    사업안내    광고 및 제휴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동물의소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88 / 발행인 : 임향숙 / 편집인 : 김지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이석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18-8번지 포커스빌딩 2층 / TEL : 070-4799-1004 / 등록: 2017년 4월 21일
관리자 Email : kpen@naver.com copyright(c) 2017 동물보호법개정추진위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