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

서울문화재단, 생활예술 영상 콘텐츠 제작·홍보 크리에이터 모집

작성일 : 2017-07-25 18:58 작성자 : 김나연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주철환)이 서울 시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생활예술 영상 콘텐츠의 제작·홍보를 위한 미디어 플랫폼인 ‘생활예술MCN’에서 활동할 크리에이터 30명을 27일(목)부터 8월 9일(수)까지 모집한다.

 

 <생활예술 다중채널 네트워크>(Multi Channel Network, 이하 ‘생활예술 MCN’)은 서울 시민의 생활예술 현장을 영상 콘텐츠로 기록, 홍보하는 미디어 플랫폼이다. <생활예술 MCN>을 이끌어가는 ‘크리에이터’는 자발적인 1인 미디어 활동을 하는 전문 인력으로 9월부터 12월까지 매달 생활예술과 관련된 영상 콘텐츠를 기획, 촬영, 편집, 홍보한다. 서울문화재단은 이들에게 총 480만원의 활동비를 비롯해 영상 제작에 필요한 기본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생활예술MCN>에서 활동하게 될 30명의 크리에이터는 서울문화재단의 미디어 문화 메신저(messenger)로 서울시에서 열리는 다양한 문화예술 현장을 영상으로 담는다.

 

 서울문화재단의 창작공간이나 각 사업 분야에서 자신의 재능과 열정으로 참여하는 <천명의 문화기획자>를 대상으로 문화예술 콘텐츠를 생산하거나 자신의 취향대로 생활문화를 실천하는 시민들의 <생활예술 도전기>와 생활문화주간(10.21~11.4)에 서울 곳곳에서 펼쳐지는 숨어있는 예술가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려줌으로써 시민들이 생활예술무대의 주인공이 되도록 홍보한다.

 

 크리에이터는 생활예술에 관심 있으며 영상 콘텐츠를 기록, 촬영, 편집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공모를 통해 선발된 크리에이터는 9월부터 12월까지 매달 마다 최소 4건의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활동 보고서를 작성해야 한다. 크리에이터가 제작한 영상콘텐츠는 향후 ‘생활예술MCN 채널’과 ‘아무나PD’ 유튜브 채널, SNS 등을 통해 서울시 전역으로 소개된다.

 

 서울문화재단 주철환 대표이사는 “생활예술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생활예술 MCN’은 시민 모두가 생활예술을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담는 미디어 플랫폼”이라며 “생활예술 MCN을 이끌어가는 주역인 크리에이터로 활동하게 될 영상 관련 전문가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이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크리에이터에 관심 있는 사람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에서 다운로드 받은 신청서를 작성한 후 3분 이내의 셀프 영상과 함께 내달 9일(수)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사업설명회는 26일(수) 오후 3시 서울시청 신청사 8층 다목적홀에서 열린다.



 

[동물의소리] 기사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회사소개    사업안내    광고 및 제휴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동물의소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88 / 발행인 : 임향숙 / 편집인 : 김지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이석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18-8번지 포커스빌딩 2층 / TEL : 070-4799-1004 / 등록: 2017년 4월 21일
관리자 Email : kpen@naver.com copyright(c) 2017 동물보호법개정추진위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