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

반려동물 예방접종, 동물약국서 직접 백신 구입할 수 있어

작성일 : 2017-09-19 19:27 작성자 : 하윤희

 

67.5% "동물병원 예방접종 비용에 부담 느낀다"

최근 반려동물 보호자 중 30% 이상이 동물병원 예방접종 비용에 대한 부담으로 접종을 아예 포기한 적이 있다는 조사결과가 발표됐다.
 

이는 지난 3월 24일부터 3월 30일까지 대한동물약국협회가 국내 거주 중인 반려동물 보호자 45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 반려동물 보호자 대상 설문조사'에 대한 결과다. 해당 조사를 통해 상당수의 반려동물 보호자가 동물병원에서 이뤄지는 예방접종에 대한 부담과 거부감을 갖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전체 응답자 중 가정접종 비율은 개 40.8%, 고양이 45%로 약 절반의 보호자들이 반려동물에 대한 직접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비용절감(69.5%)과 동물병원 방문의 어려움(20.1%) 등을 이유로 꼽았다. 

동물병원 예방 접종에 대한 비용적 부담에 대해서는 전체 응답자 중 67.5%가 '부담을 느낀다'라고 답했으며 21.1%는 '매우 부담을 느낀다'라고 답했다. 심지어 개 보호자의 28.3%, 고양이 보호자의 31.4%는 동물병원 예방접종 비용에 대한 부담으로 접종을 아예 포기, 중단한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다.

예방접종을 동물병원에서만 하도록 규제하는 것에 대해서도 절반 이상(개 보호자의 60.5%, 고양이 보호자 54.3%)이 '동의하지 않는다'는 입장이었다. 또 수의사의 처방전이 있어야만 예방접종 백신, 심장사상충약, 구충제 등의 구입이 가능하도록 하는 규제에 대해서는 약 70%가 동의하지 않는다는 답변을 내놨다. 
 

한편 지난 5월 22일 농림부의 확정고시로 개, 고양이 예방접종 백신은 종전과 같이 동물약국에서 처방전 없이 구입이 가능하게 되면서 동물보호자의 부담과 취약한 동물의료사각지대는 일부 줄어들 전망이다.

대한동물약국협회 관계자는 "백신 접종률 저하는 곧 전염병 확산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또한 백신 접종을 통해 항상제 사용을 줄일 수 있으며, 의료비 절감의 효과를 가져다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동물약국에서 반려동물에게 필요한 백신, 심장사상충약, 구충제 등을 판매하고 있으니 전문동물약사의 복약 상담을 통해 안전하게 구입할 것을 추천한다"고 덧붙였다.

거주지역에서 가까운 동물약국은 대한동물약국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물의소리] 기사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회사소개    사업안내    광고 및 제휴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동물의소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88 / 발행인 : 임향숙 / 편집인 : 김지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이석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18-8번지 포커스빌딩 2층 / TEL : 070-4799-1004 / 등록: 2017년 4월 21일
관리자 Email : kpen@naver.com copyright(c) 2017 동물보호법개정추진위원회 All Rights Reserved.